안녕하세요? 와이드커뮤니케이션즈 윤상진 대표입니다.

 

2013년을 보내면서 많은 생각이 듭니다. 올 한해는 참으로 힘들었다는 생각이 가장 앞섭니다.

 

이런 저런 일에 관여했다가 모두 어긋났기 때문입니다.

 

물론 비즈니스적으로는 괜찮은 한해였습니다. 제가 운영하고 있는 블로그와이드(www.blogwide.kr)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체험단도 많이 진행하고 있으며 제휴마케팅 애드로그(adlog.blogwide.kr)도 오픈하였습니다.

 

하지만 비즈니스는 아직도 초보적인 수준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는 생각이 지배적입니다. 이를 넘어서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저는 2014년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제 본격적으로 성장을 위한 한해가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앞으로 애정을 갖고 지켜봐 주시기 바랍니다.

 

참, 여러분의 2013년 한해는 어땠나요? ^^

 

 

 

+ Recent posts